늦은 여행
늦은 여행
  • 엄명복
  • 승인 2021.11.0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 명 복
엄 명 복

한 번 가면 다시 못 올
세월이건만
주님 따라 가는 여행

한 걸음 한 걸음
내디딘 걸음
어느새 고희 오고 말았네

차마 주님 손잡지 못해도
그림자만 바라보아도
설레는 이 마음

두 사람이 손잡고 가는
늦은 여행 어느새
인생 끝자락이 되었구나

시인 약력
- 부산 출생
- 현대문학사조 시 등단(2020년)
- 떡갈나무숲도서관 운영위원
- 김해文詩문학회 회원
- 장유문학회 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