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소멸 가능성 문제 관심둬야"
"지방 소멸 가능성 문제 관심둬야"
  • 이대형 기자<서울 정치부>
  • 승인 2021.10.25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완수 의원
박완수 의원

박완수, 사회 인구 유출 대책 촉구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민의힘 박완수(창원의창구) 의원은 26일 행정안전부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경남 등 비수도권의 사회적 인구 유출 문제점을 지적하며 정부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앞서 지난 18일 행정안전부는 인구감소지역 89곳을 지정해 발표한 바 있다. 이중 경남지역은 11곳이 포함됐다.

박 의원은 "우리나라의 인구감소 문제는 전체적인 출산율 저하로 인한 자연적 인구감소 문제와 수도권 인구집중으로 인한 지방의 사회적 인구감소 문제로 나눠서 접근해야 한다"며 "행안부는 이중 수도권 인구집중에 따른 지방의 소멸 가능성 문제에 보다 관심을 두고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최근 지역소득 등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불균형을 토대로 지방소멸위기지역을 분석한 국회 입법조사처 보고서에 따르면, 경남의 경우 종합병원 접근성에서 17위로 최하위를 차지한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