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승대 풍경에 취하고 공연에 물든다
수승대 풍경에 취하고 공연에 물든다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1.09.26 2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 `감악산 꽃&별 여행`

20개 단체 26회 공연 펼쳐

(재)거창문화재단(이사장 구인모)은 지난 24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9일간 거창 `감악산 꽃&별 여행` 공연 개최와 연계해 감악산, 창포원, 수승대 3곳에서 총 20개 단체가 26회의 특별공연을 추진한다.

지난 24일 오후 6시 감악산 활공장 특설무대에서 펼쳐진 이앤아이 앙상블의 공연을 시작으로 각종 프린지 공연과 연극 공연이 감악산과 창포원, 수승대 축제극장에서 펼쳐진다.

또한, 다음 달 2일 오후 5시 타악 그룹 `붐붐`의 희망을 두드리는 `knok_ing` 공연을 마지막으로 이번 특별공연이 막을 내린다.

구인모 이사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국제연극제가 취소돼 군민들이 그동안 문화공연을 관람할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 특별공연을 통해 감악산과 창포원, 수승대의 아름다운 풍경과 다채로운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을 것이다"며 "이번 특별공연으로 코로나19로 지친 군민들에게 삶의 활력을 되찾을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특별공연은 제31회 거창국제연극제 취소 발표 기자회견에 따라 군민들과 예술단체들의 상실감 회복과 올해 군행사와 연계한 공연 추진으로 매몰 비용 최소화 등 공연 단체들과의 신뢰감 구축을 위해 추진됐으며, 이를 통해 내년 성공적인 거창국제연극제 개최를 위한 초석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