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 전국 명소 `우뚝`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 전국 명소 `우뚝`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1.09.16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이 주관하는 `제8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 공모`에 선정된 삼계근린공원 내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
산림청이 주관하는 `제8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 공모`에 선정된 삼계근린공원 내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

산림청 공모 선정 청장상 차지

호국영웅 기리는 시설 연계 호평

휴게시설 확충ㆍ안내판 등 추가

김해 삼계근린공원에 조성된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이 전국 명소로 선정됐다.

김해시는 산림청이 주관하는 `제8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 공모`에 해당 무궁화원이 선정돼 산림청장상을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산림청이 지난 7, 8월 전국 지자체와 기관에서 조성한 무궁화동산과 가로수길 등을 대상으로 무궁화 명소를 공모한 결과 총 23개 지자체 및 기관에서 응모했다.

1차 서류심사, 2차 전문가 현장심사 등을 거쳐 김해를 비롯해 서울식물원(무궁화원), 경북 상주(무궁화 가로수길), 충북 진천(두레봉공원 무궁화원), 충남 천안(무궁화 테마공원) 등 5개소가 나라꽃 무궁화 전국 명소에 선정됐다.

김해시는 지난 5, 6월 1억 5000만 원을 투입해 삼계근린공원 내 공병탑, 베트남 참전비,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를 기념하는 백운고비 등과 연계한 무궁화원 조성으로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애국심 고취를 위한 장소 선정 적합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연간 4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분성산 생태숲과 연계한 미래세대를 위한 생태교육의 장으로서 향후 명소화 가능성에 있어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 조성을 위해 김해시는 사업 발주 전 강원도 홍천의 무궁화 테마파크, 완주 무궁화 가로수길, 대구 테크노벨리 무궁화원 등을 답사하고 시 자체 설계, 우수한 무궁화 품종묘를 보유한 업체 사전 수목 검수 등을 통해 사업 품질을 높이는데 노력했다.

이어 시민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하여 1회 추경에 확보한 5000만 원의 예산으로 올해 하반기 무궁화원 내 휴게시설을 확충하고 무궁화 바로 알기 퀴즈안내판 등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나라꽃 무궁화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삼계근린공원 무궁화원에는 무궁화 27종 233본을 비롯한 약 5000본의 다양한 수목이 식재돼 있으며 상징사인물, 태극광장, 건곤감리 테마쉼터, 숲속 피크닉장, 탐방로 등이 조성돼 있다.

시 관계자는 "태극기 휘날리는 무궁화원이 나라꽃 무궁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주고 전국적인 명소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