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공립 요양시설 설계 용역` 중간보고회
거창군 `공립 요양시설 설계 용역` 중간보고회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1.09.16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군, 공립 치매전담 요양시설 설계 용역 중간보고회 모습.
거창군, 공립 치매전담 요양시설 설계 용역 중간보고회 모습.

정원 100명 규모 치매전담형 신축

사업비 105억원 들여 내년 말 준공

거창군은 지난 15일 군청 상황실에서 구인모 군수, 간부공무원, 민간 노인요양시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립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 기본ㆍ실시 설계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 신축에 대해 지금까지 진행된 설계 내용을 설명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최종설계에 반영하기 위해 개최됐다.

거창군 공립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은 신원면 과정리 253번지 부지에 105억 원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2층, 정원 100명 규모로 내년 말 준공될 예정으로, 설계공모를 통해 (주)범건축사사무소(대표 조용범)에서 설계를 진행하고 있다.

구인모 군수는 "치매ㆍ중풍 등 노인성 질환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선제적으로 보호하기 위한 요양시설로 노인복지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요양시설 입소 어르신들이 편안한 여생을 지낼 수 있도록 설계 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