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산 식재료 남해대 공급, 2학기부터 쌀 포함 18개 품목
남해산 식재료 남해대 공급, 2학기부터 쌀 포함 18개 품목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1.08.24 2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군 먹거리 통합지원센터가 오는 9월 2학기 개강 때부터 신선한 ‘남해산 식재료’를 남해대학에 공급하기로 했다.

남해군과 경남도립대학은 23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장충남 군수, 이일옥 농업기술센터소장, 조현명 경남도립남해대학 총장, 김경희 사무국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남해대학은 남해에서 생산된 우수 식재료를 우선 사용하고 지역생산 식재료 사용에 남해군과 협력하고, △남해군은 남해에서 생산되는 우수 식재료 품목 발굴 및 안전성 확보로 식재료 공급에 최선을 다하게 된다. 남해군은 지난해 9월부터 지역 내 12개 학교에 ‘먹거리통합지원센터’를 통해 직접 식재료를 공급해 왔으며, 올해 3월부터는 군내 유치원을 포함한 30개 모든 학교에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