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식용 부적합 달걀 유통 단속
경남도, 식용 부적합 달걀 유통 단속
  • 박재근 기자
  • 승인 2021.08.19 2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식중독 사고 선제적 예방



경남도는 오는 23일부터 다음달 24일까지 식용 부적합 달걀 유통ㆍ판매에 대한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도는 최근 경기 성남과 부산에서 발생한 대형 식중독 사고에 대한 역학조사에서 달걀 지단의 살모넬라균에서 발생한 것으로 판정되는 등 식품사고에 대한 우려가 높아져 이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단속에 나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