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축구 국가대표 합천서 실력 겨룬다
미래 축구 국가대표 합천서 실력 겨룬다
  • 김선욱 기자
  • 승인 2021.08.11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군은 오는 16일부터 ‘2021 춘계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지난 대회 모습.
합천군은 오는 16일부터 ‘2021 춘계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지난 대회 모습.

16~29일 ‘춘계 전국고교 축구대회’

52개팀 13개조… 29일 결승전 경기

합천군은 오는 16일부터 29일까지 14일간 합천군 군민체육공원 인조구장과 용주체육공원 인조구장에서 ‘2021 춘계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경남도축구협회와 합천군축구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52개 팀이 13개조로 나눠 오는 21일까지 예선 조별 풀리그를 통해 조1ㆍ2를 결정하고 26강부터 결승까지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대회는 전 경기가 인터넷 생중계될 예정이며 결승전은 오는 29일 오후 6시에 군민체육공원 인조2구장에서 열린다.

합천군은 경남도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따른 국내 체육대회 운영 지침에 따라 경기장 내 동시에 머무는 인원을 50명을 넘어가지 않도록 철저히 통제할 방침이다.

또한, 지역감염 확산 방지와 선수들의 안전한 경기 진행을 위해 모든 경기가 무관중으로 치러짐은 물론, 출전 선수 전원에게 코로나19(PCR) 검사를 의무화하고 선수단과 대회운영진 등 사전등록자 외에는 경기장 입장이 허용되지 않으며, 발열체크 후 이상이 없을 경우에만 경기장 입장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