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ㆍ비장애인 두 손 잡고 행복한 세상 만들어야죠
장애인ㆍ비장애인 두 손 잡고 행복한 세상 만들어야죠
  • 박성렬 기자
  • 승인 2021.04.21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의 날 기념해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유공자 한철민, 김순희, 이지명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왼쪽) 모범장애인 시상식 수상자 정권진, 권철이, 최동현, 박해찬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장애인의 날 기념해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유공자 한철민, 김순희, 이지명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남해군, 제41회 장애인의 날 시상식

모범장애인ㆍ복지증진 유공자 표창

정권진ㆍ권철이ㆍ최동현 씨 등 수상

남해군은 `제41회 장애인의 날(20일)`을 맞아 장애인식 개선 및 장애인복지증진에 기여한 모범장애인과 장애인복지증진 유공자 7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제41회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를 하반기에 개최할 예정임에 따라, 이날 수여식에는 수여 대상자(7명)만 참석해 표창패를 받았다.

모범장애인 시상식 수상자 정권진, 권철이, 최동현, 박해찬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모범장애인 시상식에서는 창선면 정권진 씨, 고현면 권철이 씨, 지체협회 남해군지회 최동현 씨, 남해읍 박해찬 씨에게 수상의 영예가 돌아갔다.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유공자로는 남해군 교통약자 콜택시 한철민 씨, 남해사랑의집 김순희 씨, 남해소망의집 이지명 씨가 선정됐다.

장충남 군수는 "장애인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모든 수상자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축하할 수 있는 자리가 있어서 기쁘다"며 "함께 배려하고 존중하는 사회 분위기 속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행복한 남해군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