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민 모두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군민 모두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 김선욱 기자
  • 승인 2021.03.28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경남은행 기관고객부 이영현부장, 경남은행 서부영업본부 본부장(상무) 김양숙, 문준희 합천군수, 경남은행 합천지점장 백은숙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경남은행 기관고객부 이영현부장, 경남은행 서부영업본부 본부장(상무) 김양숙, 문준희 합천군수, 경남은행 합천지점장 백은숙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합천 BNK 경남은행, 1000만원 기탁

문 군수 "지역경제 활성화에 사용"

합천군은 BNK경남은행 합천지점(지점장 백은숙)에서 지난 25일 합천군청 방문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써 달라며 10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백은숙 지점장은 "안정되어 가던 코로나19가 인근 시에서 다시 확산되는 바람에 우리 군의 소상공인을 비롯한 많은 군민들의 마음과 경제가 같이 위축되는 것을 느껴 합천군민 덕분에 경남은행 합천지점이 존재하므로 군민의 고통을 나누어 도움이 되어야겠다는 마음으로 기부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가 조속한 시일 내 종식돼 군민 모두가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문준희 군수는 "BNK경남은행에서 기탁해 주신 성금으로 영세소상공인을 비롯하여 코로나19 사각지대가 없도록 합천 구석구석을 살펴 어려운 군민을 도와 합천 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