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소방차 진입 곤란 학교 전수 조사
경남교육청, 소방차 진입 곤란 학교 전수 조사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1.02.21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산제일여고, 아림고, 반송여중, 무학여고, 통영충무초

기존 진입 곤란 5개교는 시설개선 상반기 내 불편 해소

경남교육청은 신학기를 앞두고 소방차 진입곤란 학교 및 소방차 출동시간 지연(10분 이상) 학교에 대한 전수조사를 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이번 전수조사는 지난해 문제가 제기된 5개교는 6월말까지 진입불편을 해소하고, 신설학교나 증개축 변화로 진입불편을 추가 확인하는 것으로 전수조사 결과 불편 사항이 발견되면 추가로 시설개선을 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개교하는 신설학교와 신축이전 학교를 포함해 지난 15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소방차 진입 곤란 여부와 진입 곤란 유형을 조사한다. 특히, 학교의 지리적인 위치와 도로 및 교통상황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소방차의 출동 시간을 객관적으로 파악하기 위해 지도 앱과 내비게이션을 이용한 소요시간 조사와 함께 관할 소방서를 통한 실제 소방차의 출동 소요시간도 조사대상에 포함된다.

현재 소방차 진입이 곤란하거나 불가능한 학교는 중형소방차 기준 총 5개 학교이다.

해당 학교는 마산제일여고, 거창아림고, 창원반송여중, 마산무학여고, 통영충무초등학교 등 5개교다.

경남교육청은 상반기 내에 이들 학교에 대해 진입도로 신설과 교내 구조물을 철거해 소방차 진입이 원활하도록 개선할 예정이다.

허재영 안전총괄담당관은 “학교 신설과 신·증축 공사로 학교 상황이 변화하는 현실을 반영해 연 2회 주기적인 전수 조사와 지속적인 현장 확인을 통해 소방차 진입이 곤란한 학교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