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후학 5년째 후원해요…‘한 번 사랑 영원한 사랑’
하동 후학 5년째 후원해요…‘한 번 사랑 영원한 사랑’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1.02.18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병대 하동 전우회, 200만원 기탁

“십시일반 마음 모은 전우께 감사”

윤 군수“힘 찬 응원 메시지될 듯”
지난 17일 하동군수 집무실을 찾아 장학기금 200만원을 기탁하는 모습
지난 17일 하동군수 집무실을 찾아 장학기금 200만원을 기탁하는 모습

5년째 후학들을 위해 장학기금을 기탁하는 단체가 있어 지역사회에서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화제의 단체는 군정의 크고 작은 행사에 솔선 참여하며 궂은일을 도맡아 하는 ‘한 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 명불허전 해병대 하동군전우회이다.

하동군장학재단(이양호 이사장)은 해병대 하동군전우회(주태권 회장)임원진이 지난 17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지역 인재육성에 써달라며 장학기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고 18일 전했다.

이날 장학기금 전달에는 주태권 회장, 임흥섭 전 회장, 김진현ㆍ이재훈 부회장, 박승대 사무국장이 자리를 함께했다.

주태권 회장은 “먼저 장학기금을 기탁할 수 있도록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준 전우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안 되면 되게 하라’는 해병대 불굴의 도전정신을 교훈 삼아 보석 같은 하동의 건아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평소 군정 발전에 많은 도움을 주는 것도 고마운데 장학기금까지 내준 주태권 회장과 회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여러분의 큰 선물은 알프스 하동의 인재들이 꿈을 이루는 힘찬 응원의 메시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병대 하동군전우회는 지난 2005년 50만 원 기탁을 시작으로 2015년, 2016년, 2019년 각각 100만 원씩 지금까지 550만 원의 장학기금을 출연하며 인재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