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학 거창군 노인회장 재선 "심부름꾼으로서 초심 그대로 봉사할 것"
신종학 거창군 노인회장 재선 "심부름꾼으로서 초심 그대로 봉사할 것"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1.02.16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학 회장이 16일 거창군 노인회장 선거에 재선됐다. 사진은 신종학 회장의 모습.

대한노인회 거창군지회는 오는 3월 15일자로 현 지회장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새로 실시한 제16대 회장 선거에서 신종학 현 회장이 재선됐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선거는 당초 지난 9일 정기총회에서 실시할 예정이었으나, 신종학 현 회장이 단독 후보로 등록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의원 서면 정기총회에서 인준 결정됐다.

총 대의원 443명의 서면 인준을 받아 거창군지회 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지난 15일 당선증을 받았다.

신종학 당선인은 "다시 한번 노인회장으로 일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대의원들께 감사드린다"며 "노인회가 지역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사회참여로 지역 어르신들의 권익 신장과 복지증진을 위한 심부름꾼으로서 초심을 잃지 않고 봉사자의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