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님들 후원이 하동 소규모 학교 살려요
선배님들 후원이 하동 소규모 학교 살려요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1.01.20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 노량초등학교가 진행한 총동창회장학회 장학금 전달식 장면.
하동 노량초등학교가 진행한 총동창회장학회 장학금 전달식 장면.

노량초 총동창장학회, 입학생 지원

올해 13명 학생에 총 390만 원 지급

하동 노량초등학교(교장 이연미)는 전 입학생에게 노량초등학교 총동창회장학회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노량초등학교 총동창회장학회는 매년 전 입학생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는데 올해는 13명의 학생에게 총 39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노량초등학교는 교육공동체 모두가 한마음으로 학생 유치를 위해 노력한 결과 인근 학교와의 공동통학구역 조정이 이뤄졌고, 특히 물심양면으로 적극적인 지원을 해준 총동창회의 노고가 이룬 결과이다.

농어촌의 인구감소로 인해 학생 수가 급감하고 있는 요즘 시대 상황에서 본교의 전입학생의 증가는 엄청난 성과라고 볼 수 있다.

최명수 총동창회장학회장은 "공모교장으로 온 교장 선생님의 열정에 김미양 총동창회장과 함께 장학회 공동위원 모두 모교 지원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며 "작으나마 후배들이 좋은 환경에서 공부하고 모교 살리기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한 학부모는 "우리 아이들을 위해 동창회에서까지 도움을 주니 학교가 더 믿음이 가고 관심을 가지게 된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노량초등학교는 선배님들의 후원에 힘입어 더 많은 학생을 유치하기 위해 2021학년도에도 배움ㆍ나눔ㆍ채움으로 행복한 노량 희망 교육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