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청년 채용 중소ㆍ중견기업
서울 청년 채용 중소ㆍ중견기업
  • 박재근 기자
  • 승인 2021.01.18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 ‘1명당 185만원’ 5명 지원

경남도는 서울 청년을 채용하는 도내 중소ㆍ중견 기업에 1명당 185만 원씩 기업당 최대 5명까지 청년 인건비를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도는 이러한 지원을 골자로 한 ‘지역상생 일자리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다음 달 1일까지 모집한다.

지역상생 일자리사업은 서울 청년에게 지역 내 우수일자리를 연결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상생을 도모하려고 지난해부터 추진했다.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은 청년 인건비와 서울 청년 채용을 위한 온라인 채용 홍보ㆍ면접비도 지원받을 수 있다. 이번 사업으로 채용된 청년은 매달 임금 220만 원을 받는다.

서울시에서 110만 원, 경남도에서 75만 원, 참여기업에서 35만 원을 부담한다. 도내에 사업장을 보유한 중소ㆍ중견기업이 신청할 수 있다.출자ㆍ출연기관 등 공공기관, 비영리법인ㆍ단체도 신청할 수 있다. 사업 참여 희망 기업은 경남도경제진흥원에 전자우편(ssn@gnepa.or.kr)으로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