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의회 소상공인 `착한 선결제` 동참
경남도의회 소상공인 `착한 선결제` 동참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1.01.18 2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의회 김하용 의장과 장규석 제1부의장은 18일`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하며 소상공인을 위로했다
경남도의회 김하용 의장과 장규석 제1부의장은 18일`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하며 소상공인을 위로했다

미리결제 후 재방문 운동

김 의장 "위기 상황 이겨내야

경남도의회 김하용 의장은 18일 창원시 작은 음식점을 찾아 `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하며 소상공인을 위로했다.

`착한 선결제 운동`은 음식점이나 상점 등 소상공인ㆍ자영업 가게에서 일정금액을 미리 결제하고 재방문하여 실제로 이용하는 착한 소비 운동으로,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과 위축된 지역상권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 의장은 "코로나19 위기로 소상공인을 포함한 모든 도민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모두가 힘을 모아 이번 위기 상황을 이겨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 내 단체들도 `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해 소상공인이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힘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