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365안심병동 간병 서비스 확대
밀양시 365안심병동 간병 서비스 확대
  • 조성태 기자
  • 승인 2021.01.18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38병상에서 60병상 확대

긴급의료지원 대상자 등 무료

밀양시는 365안심병동사업을 확대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365안심병동사업은 맞벌이 부부증가 등 사회형태의 변화로 간병에 따른 사회문제 해결 등 환자와 가족의 간병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사업으로, 기존에 38병상을 운영하던 것을 이번에 60병상(밀양병원 24병상, 밀양윤병원 36병상)으로 확대 운영하게 됐다.

지원대상에 따라 행려환자, 노숙인, 긴급의료지원 대상자는 전액 무료이며, 의료급여수급권자와 차상위계층은 1일 1만 원, 65세 이상 건강보험가입자 등은 1일 2만 원의 간병료를 지불하면 된다.

간병인은 한 병실에 4명씩 3교대를 원칙으로 하고 간병서비스 기간은 기본 15일로 하되 특별한 사정이 있을 때는 입원기간 중 1회에 한해 최대 50일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이희일 보건위생과장은 "안심병동 입원 대기자분이 많았는데 이번에 병상을 확대 운영하게 되면서 많은 분께 간병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