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 남문지구 육가공공장 입점 반대"
"진해 남문지구 육가공공장 입점 반대"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0.11.29 17:53
  • 댓글 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해 남문지구 내 육가공공장 입점을 반대하는 인근 아파트 주민들이 아파트 울타리에 벌인 인형 시위 모습.
진해 남문지구 내 육가공공장 입점을 반대하는 인근 아파트 주민들이 아파트 울타리에 벌인 인형 시위 모습.

아파트 주민 `인형 시위` 벌여

부진경자청, 설립 허가 `고심`

업체 측 "반대에 대응 힘들어"



진해 남문지구 내 육가공공장 입점과 관련, 진해 아파트 주민들이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인형 시위를 벌이며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의 공장 허가 반대를 촉구하고 있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은 진해 남문지구에 투자협약을 체결한 (주)하이랜드이노베이션이 공장 설립 허가를 신청하자 주민들의 반대에 부딪히면서 주민들과의 원만한 협의점을 찾지 못하는 등 마찰이 계속되고 있다. 사정이 이렇게 되면서 29일 진해 남문지구 시티1차 아파트 주민들은 아파트 외부 울타리에 수백개의 인형들을 내세워 반대 시위에 나섰다.

인형 시위는 `큰트럭은 무서워요. 지금 우리 동네가 좋아요`, `역겨운 냄새 싫어요`, `우리 쌍둥이들 건강하게 자라고 싶어요`라 적힌 피켓을 든 인형들이 적혀 있다.

이와 함께 남문지구 아파트 대표들로 구성된 남문발전협의회는 `청정 남문동 육가공업체 입점 반대 자료`를 남문지구 5개 아파트 주민들에게 배포하면서 공장 설립 반대의 목소리를 높였다.

남문발전협의회는 "희망고문 5년에 마을 안 육가공 공장으로 화답하는 뻔뻔한 행정"이라며 "토지 용도 변경으로 아파트 후문 앞 60여m에 저질의 육가공 공장이 들어오는 것은 묵과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또 "아파트 17층에 달하는 50m 높이의 냉동 창고가 건설되면 조망권 및 악취 발생과 대형 냉동트럭으로 인한 소음, 매연 등으로 창문을 열 수 없다"며 "신도시를 만들어 놓고 사람 못살게 공단을 만들려고 하는게 제정신이냐"고 반발했다.

주민들은 또 "당초 투자유치 협약체결 시 2300억 원을 투자해 600명을 채용하겠다고 밝혔지만 이는 고용 인원 44명인 회사에서 600명 채용은 배보다 배꼽이 크다"며 "양질이 아닌 저질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한다는 것은 말도 안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경자청은 "주민 대책위와 지속적으로 협의점을 찾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기업과는 법률자문을 통해 빠른 해결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랜드 측은 "공장설립 허가가 지연되면서 기업 손해가 커지는 만큼 행정소송 등 법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며 "주민들과는 대화를 통해 협의에 노력하고 있지만 무조건 반대의 목소리만 내고 있어 대응을 하지 못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한편, (주)하이랜드이노베이션은 1200여억 원을 투자해 지하 2층, 지상 5층(최대 높이 49.9m)의 공장 2개동 등 연면적 5만 405.19㎡ 규모로 육가공 공장을 설립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뭐래 2020-12-04 06:09:27
참 너무하네요 신도시 지어놓고 발전은 못시켜줄 망정 육가공 공장이라뇨. 믿고 들어온 주민들은 뭔가요? 여기는 버린땅인가요? 신도시라 애키우는 동네입니다~ 굳이 왜 여기와서 짓나요 공장 지을곳 없는것도 아니고 주변에 많은데요...

여수인 2020-12-01 21:03:44
경제특별구역 남문지구를 이해 해야지 이곳은 주거 용지와산업용지가 공존 하면서 지역 경제를 발전 시킬 목적으로 조성되 곳인데 산업 용지가 분양이 늦어 공장입주가 늦게 들어 오다보니 이런 문제가 발생 하는 것입니다
앞으로 공장은 계속 입주 할 예정인데 이때도 계속 반대만 하실 것인지 ㆍ ㆍ
지금이라도 여기로 이사 오시는 분을 위해 남문지구 특성을 홍보해야 한다고생갘 합니다
이 곳은 경제특별법에 의해 조성 된 특별구역 입니디

남문지구인 2020-12-01 07:11:59
어린이 차량 운행하는데 매 시간마다 큰 차들 마주하기 무섭습니다. 그 좋은 공장 출퇴근 가깝게 공장장 집앞 60m에 지으세요

남문주민 2020-12-01 01:03:18
지역발전이전에 미니 신도시에 광고한 도시근거리 전원환경,
초등근거리, 등을 보고 유입된 주인들인데, 무산은 그럴수있다쳐도. 악취공장설립을 유치하는 말도안되는 행정. 그 행정처리또한 주민동의없이 처리된결과에. 시위를.보고.. 직접당사자인 근거리 거주민이 나가서 살아라는 말은 ... 그말자체가 참 님비현상같네요

육가공 반대 2020-11-30 23:29:54
몇개월을 육가공공장 철회를 외쳐도 아직 답변없는 경자청 징글징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