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사회적 거리두기 상향 따라 도교육청, 학사 운영 방법 변경
경남 사회적 거리두기 상향 따라 도교육청, 학사 운영 방법 변경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0.11.26 2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청은 26일 오후 12시부터 경남 전역이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로 상향됨에 따라 전 유ㆍ초ㆍ중ㆍ고의 학사 운영 방법을 학교 내 밀집도 3분의 2로 조정해 일선학교에 안내했다고 26일 밝혔다.

학사 운영 변경에 따라 경남 전체 도서관도 휴관 및 비대면 서비스 실시 권장 조치했다. 특히 진주, 하동 지역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써 유ㆍ초ㆍ중은 밀집도 3분의 1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으며, 모든 학교에 감염병 예방 수칙 준수 및 학교 방역을 강화했다.

고등학교의 경우 26일부터 수능시험이 치러진 다음 날인 다음 달 4일까지 전체 원격수업을 진행해 안전한 대학수학능력 시험이 진행되도록 했으며, 그 기간 동안 학교 방역을 더 철저히 해 수능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