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적극행정 경진대회 `장려상`
양산시, 적극행정 경진대회 `장려상`
  • 임채용 기자
  • 승인 2020.11.19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가 `2020 적극행정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양산시가 `2020 적극행정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마스크 주제 우수사례 선정

특별교부세 2000만원 확보



양산시는 지난 1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2020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마스크 신속 허가로 기업의 氣-up!, 마스크 생산량 증가로 시민안전 up!`이라는 주제가 상반기 우수사례로 선정돼 인사혁신처장 장려상과 특별교부세 2000만 원을 수상했다.

양산시는 올해 초 코로나19의 지역감염 확산에 따라 지역 경제의 어려움과 시민 불편이 계속되자, 위기상황을 신속하게 대응하고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최일선 현장인 마스크 생산업체에서 직접 문제 해결 방안을 찾는 선제적 행정을 적극 추진했다.

특히 지역 내 마스크 생산업체들의 공장 증설 및 신규 마스크 제조 인ㆍ허가 절차에 장기간 소요된다는 애로사항을 접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경남도, 식약처 및 관련기관에 긴급 협조를 요청해 통상 2개월 소요되는 인ㆍ허가 절차를 10일 만에 완료, 공장증설 허가도 20일 소요기간을 5일 만에 완료함으로써 1일 9만 장 이상의 마스크 추가 생산에 큰 역할을 한 바 있다.

시는 이번 대회에서 마스크 생산량 증대를 통해 감염병 조기 차단에 기여했다는 점과 이러한 시의 적극행정 덕분에 마스크 생산업체에서 시민들의 보건 안전을 위해 마스크를 양산시에 다시 기부하면서 적극행정에서 기부로의 선순환 연결고리를 이어나간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이번 수상은 지난 9월 지방규제혁신대회 우수상 수상에 이어 기업지원 적극 행정에 대한 수상이다. 양산시가 명실상부 기업애로 해결 중심도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임을 입증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현장 중심의 적극 행정으로 기업과 시민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