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화상 1000명, 창원서 ‘경제 신활력’ 불어넣는다
세계 화상 1000명, 창원서 ‘경제 신활력’ 불어넣는다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0.11.12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

화상기업-한국기업 간 B2B 행사

대형 스튜디오서 상생번영 모색

온라인 PR쇼ㆍ1:1 비즈매칭 다채

12~14일 3일간 본격 개최 예정

 

창원시는 12일 낮 12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가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창원시는 12일 낮 12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가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창원시는 12일 낮 12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가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고 밝혔다.

이날 세계 화상을 비롯한 전 국민의 관심과 이목을 끈 한국의 ICT 기술을 집약해 만든 대형 스튜디오인 ‘오아시스’에서 성대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의 본격적인 여정이 시작됐다.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는 화상 기업과 한국 기업들 간 네트워크 형성과 교역 확대를 위한 B2B 행사로 코로나 19에 대응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경남도와 창원시, (사)한국중화총상회, (사)한국부울경중화총상회가 공동 주최하며,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와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 기관으로 참여하여 정부의 신남방정책, 브랜드K 수출 등과 연계한 행사로 개최된다.

이날 개막식에는 김경수 경남도지사,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싱하이밍 주한 중국대사, 김영주 한국무역협회장 겸 신남방비즈니스연합회장, 김지완 BNK금융지주 회장,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 송대현 LG전자 사장, 이용배 현대로템 사장, 이성수 SM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 한철수 창원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내빈으로 참석했다. 해외는 세계화상대회 의장국인 싱가포르, 태국, 홍콩 등을 포함한 13개국 중화총상회장을 비롯한 세계 화상 1000명이 온라인으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께서 축하 영상메세지를 통해 코로나 때문에 만남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 새로운 교류 모델을 기획하고 화상 비즈니스위크 유치와 개막을 위해 노력한 허성무 창원시장의 노고를 치하했고, 한국과 화상은 연대와 협력, 그리고 성장의 동반자임을 강조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상호간에 신뢰가 깊어지고 경제 지평을 함께 열 수 있는 관계가 되길 기원해 온라인으로 참석한 세계 화상들로부터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3일간 행사가 진행될 메인 무대인 오아시스는 총 53개 세션에 국내 주요 기업 77개사가 참여해 각 기업의 제품 및 기술력을 직접 홍보한다. 세계 각국의 중화총상회와 각국을 대표하는 화상 기업들의 소개도 이어져 서로를 이해하고 교류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다.



▲1일차(12일) 행사

창원시는 두산중공업이 12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의 대형 스튜디오인 ‘오아시스’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한 전세계 화상 바이어를 상대로 한국과 창원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다양한 사업분야의 기술력을 과시하고, 해외사업 수주실적과 제품의 우수성 등을 홍보했다.
창원시는 두산중공업이 12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의 대형 스튜디오인 ‘오아시스’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한 전세계 화상 바이어를 상대로 한국과 창원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다양한 사업분야의 기술력을 과시하고, 해외사업 수주실적과 제품의 우수성 등을 홍보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천하는 대한민국 대표브랜드인 ‘브랜드K’ 세션, 창원을 대표하는 중소기업 및 소비재 기업 세션, 아세안 국가 선호 레토르트 식품 홍보 세션 등이 진행된다.

그리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한국과 세계 화상의 공동 번영과 비전을 제시는 리더스 포럼에서는 홍콩중화총상회장인 신화그룹 차이관선 회장, 중국 수닝커머스그룹 순웨이민 부회장, 두산중공업 박인원 부사장, SM엔터테인먼트의 인기그룹 슈퍼주니어 멤버인 최시원 등이 국내외 연사로 참여해 다양한 산업과 문화 전반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 나가며, 홍보대사인 인기 아이돌 WayV의 축하공연 등으로 세계 화상을 비롯한 온라인 참여자들의 시선이 리더스 포럼에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2일차(13일) 행사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재료연구원 등 전문연구기관의 K-tech 세션을 시작으로 현대로템, SK텔레콤, BNK금융그룹, NH농협은행, ICT 기업, 수소분야 기업, LG전자, 레드로버, 코엑스 마이스 클러스터, 관광분야 세션 등이 진행된다.



▲3일차(14일) 행사



수소융합얼라이언스의 수소정책 관련 특별세션과 LG유플러스의 5G 연동 스마트 수소버스 세션 등이 예정돼 있다.

그리고 행사기간 동안 국내 기업별 홍보 세션이 전환되는 시간에는 각 국의 중화총상회와 대표적인 화상 기업의 홍보 영상 방영이 진행되어 한국에 화상의 경제적 역량과 화상 기업을 소개하는 자리가 펼쳐진다. 코로나로 인한 언택트 문화가 확산되는 뉴노멀 시대에 오아시스는 새로운 온라인 비즈니스 모델의 이정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아시스에서 펼펴지는 모든 일정은 ZOOM을 이용한 온라인 실시간 중계 및 유튜브 등 온라인 스트리밍 플랫폼을 통해 세계 화상을 비롯한 전 세계로 송출되며, 한국의 다양한 산업과 ICT 기술력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는 오아시스 외에도 기업 간 온라인 B2B 플랫폼인 ‘KWCE.NET’을 통해 세계화상과 국내 기업간 교류를 지원한다.

‘KWCE.NET’에는 한국기업 473개사, 화상기업 631개사가 가입하여 열띤 비즈니스를 이어갈 예정이며, 주요 참여 화상기업으로는 말레이시아의 Sunsuria, Parkson, Yee Lee, Tomei, Zeon Properties Group과 영국의 ABP London, 인도네시아 Maspion Group, 태국의 CP, Euro, 홍콩의 Sunwah, Goldline 그룹 등 다양한 국가의 주요 기업들이 대거 참여한다.

2020 12일 낮 12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개막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축하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 12일 낮 12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2020 한ㆍ세계화상 비즈니스 위크’개막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축하 인사말을 하고 있다.

‘KWCE.NET’에서는 참여기업의 온라인 1:1 비즈매칭을 지원하며, 특히 오아시스에 출연한 기업들과 교류를 희망할 경우 최대한 신속하게 국내기업과 화상간의 비즈매칭을 지원한다. 또한 ‘KWCE.NET’에 축적된 화상 기업과 국내 기업 데이터는 행사 종료 후에도 화상과 비즈니스 교류에 활용될 수 있어 한국과 화상의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상생ㆍ번영의 미래를 향한 약속’이라는 대주제 아래 세계의 무역 리더 화상, 그리고 미래의 혁신 리더 대한민국이 만나는 이번 행사를 문재인 대통령께서 주목하고, 화상과의 새로운 교류의 장을 펼친 창원시의 노력을 치하해주셔서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대통령의 메시지와 같이 이번 행사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과 세계 화상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게 될 것이며, 이를 계기로 한국과 화상이 든든한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발전적 관계를 형성하여 화상과의 교역을 통해 창원과 한국기업이 코로나 경제위기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