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서 슈퍼매치 전 `특별 대국ㆍ다면기` 행사
남해서 슈퍼매치 전 `특별 대국ㆍ다면기` 행사
  • 박성렬 기자
  • 승인 2020.10.19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진서 9단과 장충남 남해군수(오른쪽)가 특별 대국을 펼치고 있다.
신진서 9단과 장충남 남해군수(오른쪽)가 특별 대국을 펼치고 있다.

프로기사 대 군민 대국 눈길

신진서ㆍ박정환 19일 첫 대국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 개막을 하루 앞둔 지난 18일 남해군 국민체육센터에서는 다면기와 특별 대국 행사가 펼쳐졌다.

다면기에는 한국기원 소속 유명 프로기사 6명(서능욱 9단ㆍ김수장 9단ㆍ정대상 9단ㆍ이홍열 9단ㆍ박영훈 9단ㆍ이영구 9단)이 참여해 군민 40여 명과 대국을 했다. 이와 함께 신진서 9단과 장충남 남해군수, 박영훈 9단과 윤정근 군의원 간 특별 대국도 이어졌다. 다면기 참여 군민들과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들은 열띤 분위기 속에서 대국을 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행사에 앞서 "군의회의 도움과 바둑을 사랑하시는 분들의 많은 성원으로 뜻깊은 대회가 열리게 됐다"며 "세계 정상급의 두 기사가 남해에서 역사에 남을 기보를 남겼으면 하고, 남해의 아름다운 풍광과 경쟁력 있는 특산품 역시 홍보되는 대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주홍 남해군의회 의장은 "코로나19라는 전 세계적인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삶의 지혜를 바둑의 묘수 속에서 찾았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군의회를 대표해 뜻깊은 대회를 주관한 한국기원에 감사함을 표한다"고 밝혔다.

한편,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는 19일 이순신순국공원 리더십체험관 내 관음루에서 열리는 첫 대국을 시작으로, 2국(10월 21일) 상주은모래비치 송림, 3국(10월 22일) 독일마을 광장, 4국(11월 14일) 남해각 전시관, 5국(11월 16일) 노도문학의 섬 김만중 문학관, 6국(12월 1일) 설리 스카이워크, 7국(12월 2일) 남해유배문학관 로비에서 차례로 열린다.

세계 랭킹 1ㆍ3위 간의 맞대결로 세계 바둑팬의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대국은 바둑TV를 통해 생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