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국민의힘 도의원 초청 소통ㆍ협력 간담회
창원시, 국민의힘 도의원 초청 소통ㆍ협력 간담회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0.09.28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열린 창원시와 국민의힘 지역 도의원 간담회.
28일 열린 창원시와 국민의힘 지역 도의원 간담회.

박옥순ㆍ박삼동 의원 등 12명 참석

현안 해결ㆍ내년 예산 확보 논의



창원시는 28일 오전 11시 시정회의실에서 국민의힘 지역 도의원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지역 현안 해결과 2021년 예산 확보방안을 논의하는 등 시정발전을 위해 뜻을 한데 모았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박옥순, 박삼동 도의원과 시 간부 공무원 등 12명이 참석해 경남도의 협조가 필요한 주요사업과 시정현안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됐다.

시는 2021년도 주요 도비 확보 대상사업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구축 △창원형 먹거리통합지원센터 건립 △봉곡ㆍ소답시장 환경개선사업 △반려동물지원센터 건립 △창원시 독립운동기념관 건립 △창원시 민주주의전당 건립 △해양드라마세트장 리모델링 사업 △무학산~청량산 연결브릿지 조성 △내서읍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조성 △마산권역 청소차 차고지 휴게실 리모델링 △대죽도 경관조명 조성 등 11개 사업에 대해 478여억원의 도비 지원을 건의했다.

시는 2021년 어촌뉴딜300사업, 진해중앙시장 상권 르네상스 사업 등 국가 공모사업 선정 및 국비 확보를 위해 정책적 지원 및 공동대응을 당부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미래 10년을 준비하는 대변혁의 시점에서 어느 때보다 현안사업에 대한 경남도와 창원시간의 공조와 협력이 절실하다"며 "계획 중인 대규모 현안 사업들이 정상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정책적ㆍ재정적 지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