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희망 열다` 모금 경남교육청에 장학금 5000만원 기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희망 열다` 모금 경남교육청에 장학금 5000만원 기탁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0.09.24 0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23일 인재양성 장학금 5000만 원을 경남교육청에 기탁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23일 인재양성 장학금 5000만 원을 경남교육청에 기탁했다.

경남교육청은 23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서 인재양성 장학금 5000만 원을 경남교육청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경남교육청과 업무협약 후, 지난해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경남지역 각 학교에서 모은 저금통 모금액, 기업후원금, 경남농협 각 지점에서 모인 저금통 모금액 등 5000만 원을 모아 이날 경남교육청에 전달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학업, 문화예술, 체육 등 재능을 가지고 있지만 어려운 환경으로 꿈을 펼치지 못하는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위해 전액 지원될 예정이다.

지난 2012년부터 진행해 온 `잠자는 100원, 희망을 열다` 사업은 현재까지 12억여 원을 모금해 어려운 가정 아동들의 급식비, 학습비, 인재양성비 등으로 지원해 왔다.

이날 경남교육청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남어린이재단, 경남아동옹호센터와 어린이보호 구역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는 금연구역 홍보 캠페인 인증샷 행사도 같이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