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재기 지원사업 제대로 안돼
소상공인 재기 지원사업 제대로 안돼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9.23 0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영석 의원
윤영석 의원

윤영석, 8월 집행률 32.1% 지적





코로나 여파로 소상공인의 경영난이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정부의 소상공인 재기 지원 사업이 제대로 집행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윤영석 의원에게 나왔다.

국회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22일 국민의힘 윤영석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정부는 8월 말 현재 소상공인 재기 지원 사업에 695억여 원의 예산을 받아 이 중 32.1%인 223억 원만 사용했다.

이는 1년의 3분의 2가 지났는데도 예산 집행은 3분의 1도 못미치는 규모다.

윤 의원은 "소상공인의 피해 규모를 신속히 파악해 실질적인 지원책을 내놔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