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업 항공 MRO 진출 문제 많다"
"공기업 항공 MRO 진출 문제 많다"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9.23 0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영제 의원
하영제 의원

하영제, 인국공 공사법 강력 반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항공MRO(정비) 사업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인천국제공항공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이 22일 국회 국토위원회 교통법안심사소위에서 보류된데 대해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이 강력 반대하고 나섰다.

하 의원은 이날 "공기업인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직접 항공 MRO사업에 진출하는 것은 명백한 문제점들이 있다"며 "인천국제공항공사법 제1조에 `인천국제공항을 건설및 관리ㆍ운영한다고 규정돼 있는 설립목적을 벗어난다`는 점과 `1등급 운영증명을 받은 공항은 항공 MRO사업을 할 수 없다고 돼있는 한국공항공사법에 정면으로 배치되고 있다"며 법률안 개정을 강력히 반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