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활개치는 불법 광고물 뿌리 뽑는다
주말 활개치는 불법 광고물 뿌리 뽑는다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9.1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가 광고업협동조합과 함께 민관합동 불법 광고물 정비 기동반을 운영한다. 사진은 시 관계자가 불법 현수막을 철거 중인 모습.
김해시가 광고업협동조합과 함께 민관합동 불법 광고물 정비 기동반을 운영한다. 사진은 시 관계자가 불법 현수막을 철거 중인 모습.

민관합동 정비기동반 운영

형사고발 등 행정제재 강화



김해시가 단속이 느슨한 주말과 휴일 활개 치는 불법 광고물 단속 강화에 나선다.

시는 지역 광고업협동조합(이사장 이상종)과 협력해 민관합동 불법 광고물 정비 기동반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주말이면 단속을 피하기 위해 게릴라식으로 도심지역을 도배하는 아파트 분양현수막 등을 근절하기 위한 조치이다.

시는 현수막 게시 즉시 철거를 위해 민간 전문가그룹을 활용, 기동반을 운영하는 동시에 투 트랙 전략으로 과태료 부과와 광고주 형사고발 등 행정제재를 강화한다.

민관합동 불법 광고물 정비 기동반은 토ㆍ일요일 5개 거점지역에 배치돼 게릴라식 불법 광고물 정비활동을 하게 된다.

시는 그동안 자체 단속팀으로 이러한 기획 불법 현수막에 대처해 왔으나 근절되지 않아 특단을 대책을 마련했다.

문용주 도시디자인과장은 “주중뿐 아니라 주말까지 집중 단속해 쾌적하고 살고 싶은 도시환경을 조성하는 동시에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서도 불법 광고물 정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