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자율방재단, 태풍 피해농가 지원
김해자율방재단, 태풍 피해농가 지원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9.1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한 농가에서 복구가 진행 중인 모습.
지역 한 농가에서 복구가 진행 중인 모습.

대동면 초정리 등 6가구 방문

토사제거ㆍ비닐하우스 등 복구



김해시는 지난 11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지역자율방재단이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복구 지원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하이선’은 지난 7일 김해지역에 평균 145.9㎜의 비와 강한 바람을 몰고와 주택 및 공장 주변 사면과 도로 및 하천제방 유실, 비닐하우스 파손 등 크고 작은 피해를 입혔다.

시 지역자율방재단원 80여 명은 태풍 피해가 큰 대동면 초정리, 풍유동, 이동, 화목동, 강동 등 6가구의 농가를 찾아 침수지역 토사제거 및 쓰레기 수거, 강풍으로 파손된 비닐하우스 39동 복구 등 태풍으로 인해 망연자실한 피해농가들에게 큰 힘을 보탠다.

김환선 안전도시과장은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될 때까지 지역자율방재단을 포함해 가동인력 및 장비를 총동원, 조속한 피해 복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