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곤 김해시장, 태풍 대비 현장점검
허성곤 김해시장, 태풍 대비 현장점검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8.11 0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핑장ㆍ공사장 등 찾아

예찰활동ㆍ신속대응 주문
10일 허성곤 김해시장(왼쪽)이 하천제방이 누수된 대포천을 찾아 태풍 대비 점검을 하고 있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10일 제5호 태풍 장미 상륙에 대비해 재해취약시설 현장점검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허 시장은 지난 9일 낙동강이 범람한 상동면 매리 매리교, 상동면 매리 화현마을, 생림면 마사리 생림오토캠핑장을 방문했다.

또 지난 7~9일 사흘간 내린 많은 비로 하천제방이 누수된 지방하천(대포천) 1곳, 대형공사장인 외동 공동주택 신축현장 1곳을 둘러보며 태풍 대비 상황을 살폈다.

허 시장은 이 자리에서 최근 장마로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곧 북상할 태풍으로 인해 심한 피해가 우려되므로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 산사태, 축대 붕괴 등으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한 점검과 예찰활동을 강조했다.

그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재난 시 신속한 대응이 될 수 있도록 철저를 기하라"고 지시했다.

시는 남은 여름철 자연재해대책 기간 동안 재난 대비체계를 강화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