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지정 평생학습도시 산청군 경남 행복교육지구 공모사업 선정
교육부 지정 평생학습도시 산청군 경남 행복교육지구 공모사업 선정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0.08.04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지정 평생학습도시 산청군이 경남도교육청과 함께 공교육 혁신과 지역교육 공동체 구축을 추진한다.

산청군이 경남도교육청이 주관하는 `내년 행복교육지구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선정으로 2년간 매년 각 2억 원 씩 예산을 공동분담, 모두 8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지역 맞춤형 체험ㆍ교육프로그램을 발굴ㆍ운영할 계획이다.

행복교육지구는 정부 국정과제로 추진되는 교육 혁신 사업으로 교육청과 기초지자체가 협약으로 지정한 지역을 말한다.

특히, 이 사업은 학교와 지역사회의 소통ㆍ협력을 바탕으로 공교육을 혁신하고 지역교육 공동체를 구축하는데 목적이 있다.

양 기관은 지역 학생들이 자신이 살고 있는 고장에 대해 더 이해하고 자부심을 갖도록 다양한 교육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추진 사업에는 △내고장 역사문화 탐방 △학생 맞춤형 특기적성 지원 △진로진학 프로그램 △행복학교 일반화 △소규모 학교살리기 프로젝트 △학교 밖 돌봄 프로그램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