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인공지능 통합돌봄 서비스 본격 개시
남해군, 인공지능 통합돌봄 서비스 본격 개시
  • 박성렬 기자
  • 승인 2020.08.04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어르신 등 100가구에

AI 스피커 설치 긴급 출동

남해군은 독거어르신 등 취약계층 100가구에 응급상황 시 긴급구조가 가능한 `ICT 연계 인공지능 통합돌봄서비스`를 이달부터 본격 개시한다고 밝혔다.

올해 신규사업으로 추진되는 ICT 연계 인공지능 통합돌봄 서비스는 AI(인공지능) 스피커를 통해 돌봄이 필요한 독거노인, 장애인, 정신질환자 등 취약계층에 말벗서비스 등 정서적 지원과 응급상황 발생 시 캐어매니저, ADT캡스, 119 연계를 통한 빠른 출동으로 안전한 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AI 스피커는 정서지원은 물론 날씨, 치매예방, 개인복약 등의 생활 및 건강정보 등의 음원서비스를 제공하며 응급상황 시 긴급구조 위기단어와 `아리아`를 외치면 캐어매니저와 관제센터, 119에 각각 송신되어 긴급출동이 가능한 구조이다.

군은 서비스가 필요한 취약계층 100세대를 읍면에서 추천받아 1차 대상자로 선정했으며, 공고를 통해 사업수행기관으로 확정된 화방재가복지센터에서 6~7월 2개월간 캐어메니저, 설치업체와 함께 각 가정을 방문해 AI 스피커 설치를 완료하고 사용방법 교육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