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상동~생림 레포츠형 임도 개방
김해 상동~생림 레포츠형 임도 개방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7.03 0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억 투입해 3.72㎞ 구간 신설

2억 확보 내달까지 쉼터 등 설치

지속 개발ㆍ명품 자전거길 조성
상동 여차~생림 도요를 잇는 레포츠형 임도가 개방됐다. 사진은 해당 임도에서 바라본 낙동강.

김해 생림ㆍ상동면을 잇는 수려한 낙동강 풍경을 바라보며 산악자전거, 마라톤 등 레포츠를 즐기는 테마형 임도가 조성돼 지난 1일 시민에 개방됐다.

특히 다음 달 말까지 전망대, 데크, 쉼터 등 편의시설이 추가 조성돼 지역 대표 자전거길로 거듭날 전망이다.

김해시는 지난달 23일 생림면 도요리와 상동면 여차리 3.72㎞ 구간을 연결하는 해당 임도를 준공해 개방했다고 2일 밝혔다.

국비 5억 7천400만 원, 도비 4억 6천200만 원 등 18억 7천500만 원이 투입된 해당 임도 조성사업은 당초 도요ㆍ여차리 주민들이 안양리~생철리~사촌리~나전리에 이르는 약 21㎞ 구간을 돌아가는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추진됐다.

시는 여세를 몰아 도비 2억 원을 확보해 전망대, 데크, 쉼터 등을 빠르면 다음 달 중순까지 추가 조성한다.

아울러 해당 임도가 지역 자전거길이 아닌 낙동강 자전거 종주길 등으로 적극 활용 가능하도록 국ㆍ도비를 확보해 경사면 녹화 등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