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송동원일반산단, 10년 만에 `첫 삽`
법송동원일반산단, 10년 만에 `첫 삽`
  • 임규원 기자
  • 승인 2020.07.02 0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시, 내년 완공 목표로 추진

단지 현장 내 분양 홍보관 개관

고용 확대ㆍ지역경제 활성 기대
통영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 착공에 앞서 시ㆍ업체 관계자, 지역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안전 기원제 장면.

 

통영시의 오랜 숙원이었던 통영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가 10여 년 만에 착공하게 됐다. 시는 안전 기원제를 (주)동원개발ㆍ(주)동삼 임직원, 시 관계자, 관계기관장, 지역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통영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는 2010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고시됐으며, 2015년 착공계를 제출해 사업 준비를 했으나 조선 경기 침체로 착수가 지연된 바 있으나,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주)동원개발ㆍ(주)동삼의 강력한 의지가 있어 산업단지 공사를 착수하게 됐다.

시공사 (주)동원개발은 지난해 시공능력평가 부산지역 1위(전국37위) 업체로써 법송산업유통용지를 성공적으로 개발한 경험을 토대로 국내외 어려운 경제 사정에도 불구하고 통영시 경제 활성화 및 산업단지 거점화를 위해 투자를 결정하고 착수하게 됐으며, 현장내에 분양홍보관을 개관해 본격적인 홍보활동을 시작했다.

공사가 착수되면 공사에 필요한 각종 장비와 자재ㆍ인력 등은 통영에서 조달될 계획으로 지역주민들의 고용기회가 확대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세수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통영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는 총 부지 면적 62만583.7㎡로 조성되며 총사업비 1천278억 원이 투입돼 내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지난 2016년 지유지 매입, 2017년 문화재 정밀발굴조사를 완료해 사업추진 준비를 마친 상태로 이번 달부터 본격적인 공사가 시작될 전망이다.

통영시와 (주)동원개발ㆍ(주)동삼은 사업 기간 내 산업단지 조성사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상호 협조를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