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패할 수 밖에 없는 지도자
실패할 수 밖에 없는 지도자
  • 경남매일
  • 승인 2020.06.29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성재 선한청지기공동체 대표/굿서번트 리더십센터 소장

리더십의 이론 중에 ‘Finishing Well’(끝맺음을 잘함/ 유종의 미)이라는 개념이 있다. 우리는 시작이나 진행을 제법 잘하는 이들은 많아도 삶을 깔끔하게 마감하는 지도자를 잘 찾아볼 수 없고, 오히려 말년이 비참하거나 추해지는 경우가 허다한 시대에 살고 있다. 마지막에 웃는 사람이 진정한 승자라는 관용구(the last laugh)가 있는데, 리더들은 처음보다 마지막에 그 진가가 증명되어야 한다.

왜 많은 리더들이 처음에 가졌던 초심을 잃어버리고 실패하게 되는가? 리더십의 대가인 죤 맥스웰은 그의 책을 통해서 ‘실패할 수밖에 없는 지도자’가 갖는 특성을 말해주는데, 도움이 될만한 몇 가지를 간단하게 소개한다.

첫째, 다른 사람의 의견을 듣지 않는 지도자는 실패한다. 다른 사람들로부터 듣는데 실패하면 관계가 끊어지고 결속력이 약화된다. 경청에 실패하는 것은 지혜 얻기를 포기하는 것과 같다. 경청하지 않는 지도자는 말로 표현되지 않는 많은 것들을 놓치게 된다.

둘째, 각 사람의 수준에 따라 비전을 나누지 못하는 지도자는 실패한다. 만약 관계가 없이 직책만 가지고 있는 수준의 리더십이라면 영향력이 있는 다른 사람들이 비전을 심도록 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그래서 조직원들의 수준에 따라 비전을 심어줄 방법을 다양화해야 한다.

셋째,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 조직을 이용하는 지도자는 실패한다.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 조직을 이용하게 되면 의심과 경쟁과 잘못된 동기, 지역감정 등에 빠지게 된다. 정치적으로만 행동하는 것은 지도자로서 가장 쉽게 실패할 수 있는 지름길이다. 이런 지도자는 옳은 일이기 때문에 한 것이 아니라 내게 이익이 돌아오기 때문에 한 것이다. 이런 사람의 관심의 대상은 오직 직위와 권력이기 때문에 항상 잘 보이기 위해서 노력하게 된다.

넷째, 다른 사람에게 공로를 돌리는데 인색한 지도자는 실패한다. 사람들은 이런 지도자를 신뢰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이런 지도자로 인하여 일에 대한 열심을 잃게 되고 대신에 분노와 적대감을 갖게 된다. 다른 사람들을 세워주고 그의 공로를 인정해주라. 사람들이 한 일에 보상하는 것을 잊지 말라.

다섯째, 일의 우선순위를 정하지 않는 지도자는 실패한다. 이런 지도자는 엄청난 시간과 힘과 자원을 들이지만 일을 성취하지는 못한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먼저 우선순위를 정해야 한다. 할 수 있는 일을 하기보다는 해야 할 일을 해야 한다. 가장 중요한 일을 발견함으로 기쁨이 넘치는 삶을 살아 보라. 이어 만나는 사람들의 우선순위를 정해야 한다. 지도자들은 80%의 시간을 준비하는데 보내고 20%를 사람들과 보낸다.

자기 자신을 개발하기 위한 우선순위를 정해야 한다. 70%의 시간을 장점을 개발하는 데 보내고, 25%는 새로운 것을 배운데, 나머지 5%는 약점을 보완하는 데 사용하라.

생각의 우선순위를 정하라. 80%의 시간은 내일을 생각하고 20%의 시간은 오늘을 생각하며 보내라. 다섯 번째, 자원의 우선순위를 정하라. 돈과 사람과 힘과 시간을 사용하는 우선순위를 결정하라. 마지막으로 보상의 우선순위를 정하라. 누구에게 먼저 보상해야 하는지를 결정하라.

끝으로, 긍정적인 환경을 만들지 못하는 지도자는 실패한다. 사람들이 하고 있는 일을 즐기며 재미있게 할 수 있는 긍정적인 환경을 조성하라. 성공하는 회사들은 “회사의 수익금의 3~5%를 직원들을 훈련하는 데 사용한다”고 한다. 오랫동안 많은 회사들이 지도자를 훈련하기보다는 관리자를 훈련시켜왔다. 그러나 관리자들은 회사를 성장시키는 데 아무런 일도 할 수 없고 변화에 무감각하다는 사실을 깨닫고 이제는 리더십을 개발하는 데 노력하고 있다. 성장의 환경 속에 사는 사람들은 성공을 예견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들은 앞으로 남은 인생을 지금까지 해오던 일을 하며 지루한 인생을 살게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