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에 있는 문재인 대통령 '새 사저 터' 방문객 급증 -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평산마을 / 경남매일TV
양산에 있는 문재인 대통령 '새 사저 터' 방문객 급증 -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평산마을 / 경남매일TV
  • 경남매일
  • 승인 2020.06.08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퇴임 후 거처하게 될 새 사저 터인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평산마을에 6,7일 휴일연휴 동안 많은 방문객들이 찾았다.

 

사저 터를 직접 눈으로 보고 싶어 경기도에서 온 가족방문객도 있었으며, 좁은 도로변에 주차한 차량 등으로 주민과 방문객들 간에 사소한 마찰을 빚기도 했다.

 

이날 새 사저 터에는 방문객들이 늘어나자 보안 등을 위해 방범 카메라 설치 작업을 했다.

 

영상제공 : 경남매일 김중걸 편집위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