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기자재업계 애로사항 적극 지원
조선기자재업계 애로사항 적극 지원
  • 정석정 기자
  • 승인 2020.05.31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선보공업 등 간담회

금융 보증제도 연장 등 논의
부산시와 부산 조선기자재업계가 간담회를 진행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부산시는 지난 28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선기자재업계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박성훈 경제부시장 주재로 부산의 대표적인 조선기자재기업인 ㈜선보공업, ㈜반도마린 등 9개사와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및 부산신용보증기금 등이 참석했다.

부산시는 조선기자재 기업 유동성 자금지원 및 조선산업 지원 추진현황을 설명했고, 기업들은 조선기자재업계의 어려움을 토로하고 추가로 필요한 지원방안을 건의했다.

또한, 정부와 조선소가 출연해 한국무역보험공사,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및 부산신용보증기금에서 운영 중인 조선기자재 제작금융 보증제도에 대하여는 심사기준 완화 남은 금액 신속히 집행, 그리고 보증기한 최대 2년까지 연장을 요청하였다.

이에 대해 부산시와 한국무역보험공사 등 금융기관은 건의된 사항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검토하기로 했으며, 특히 한국무역보험공사는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에서 부족한 보증금액에 대해 조선기자재업계에 적극 지원해 줄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