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성인지력 향상 특별대책’ 추진
부산시 ‘성인지력 향상 특별대책’ 추진
  • 정석정 기자
  • 승인 2020.05.21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단체 등 만나 의견 수렴

“생각ㆍ관점ㆍ문화 달라져야”
변성완 부산시장권한대행이 ‘성인지력 향상 특별대책’ 관련 브리핑을 하는 모습.

21일 부산시가 공공조직 내 성차별적 인식과 조직문화의 획기적인 개선을 위해 공공조직의 성인지력 향상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부산시는 최근 불거진 오 전 시장의 성 비위 사건을 한 개인의 잘못을 단죄하는 것을 넘어 조직 내 성차별적 관행을 없애고, 성인지력을 높이는 계기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시는 지난달 24일에는 여성단체ㆍ여성시설 대표 및 민간전문가 등을 직접 만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시의회ㆍ전문가ㆍ공무원 노조 대표 등이 참여하는 특별대책위원회를 구성해 숙의를 거쳐 ‘공공조직 성인지력 향상 특별대책’을 마련하였다.

변성완 권한대행은 “성희롱ㆍ성폭력 근절과 성평등 가치의 실현은 너무나 당연한 과제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단편적인 사건과 이슈에만 매몰돼 좀처럼 개선되지 않았다”며 “부산시의 명예와 부산시민의 자존심 회복을 위해 구성원 개개인의 생각과 관점이 바뀌고 문화와 제도가 달라져야 한다”며 “부산시민께서는 관심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