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중기청, 39곳 대상 전통시장 공동마케팅
경남중기청, 39곳 대상 전통시장 공동마케팅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0.05.17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이영석, 이하 경남중기청)은 전통시장의 코로나19 피해 회복을 위해 경남지역 36개 시장에는 공동마케팅이, 3개 시장에는 종합적인 안전관리가 지원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3월 국회를 통과한 ’20년 제1차 추경 사업의 일환으로, 코로나19 피해가 큰 전통시장의 활력 회복과 조기 정상화를 위해 추진된다.

경남지역에서는 진주 자유시장, 김해 삼방시장을 포함한 39개 전통시장이 지원대상으로 선정됐다. 전통시장 공동마케팅 지원은 할인행사, 문화공연, 특별이벤트(경품, 체험부스 운영) 등 고객 유입을 촉진하기 위한 마케팅 비용을 시장 규모에 따라 최소 2천만 원에서 최대 8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