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후보 초청 모임서 기부행위 2명 고발돼
예비후보 초청 모임서 기부행위 2명 고발돼
  • 김용락 기자
  • 승인 2020.03.26 0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인 등과 모임을 연 후 예비후보자를 참석시켜 명함을 배부하고 식비를 대신 낸 지지자 2명이 선관위에 고발됐다.

하동군선거관리위원회는 이같은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A, B씨 등 2명을 창원지검 진주지청에 고발했다고 25일 밝혔다.


같은 예비후보자를 지지하는 이들은 서로 공모해 이달 초순 지인 15명과 모임을 개최하고 예비후보자를 참석시켜 명함 배부 등 선거운동을 하도록 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식비 67만 원을 낸 혐의도 있다.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식사를 받은 사람에 대해서도 과태료 부과를 검토하고 있다.

도선관위 관계자는 “총선이 다가올수록 기부행위 관련 위반행위가 증가할 가능성에 대비해 단속 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