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권 연봉, 9년차 때 180억원… 父 사업 실패에 막노동까지
김영권 연봉, 9년차 때 180억원… 父 사업 실패에 막노동까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03.22 2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김영권 SNS
출처=김영권 SNS

 

김영권 연봉이 어느 정도일까.

김영권 연봉은 22일 방송된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그가 출연하면서 화두에 올랐다. 김영권 연봉은 중국 리그에서 활동 하면서 9년차 당시 180억원대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J리그로 다시 복귀하면서 감바 오사카와 3년 계약을 맺었으나 정확한 연봉은 알려지지 않았다.

김영권은 학창 시절 아버지 사업이 실패하면서 형편이 어려워져 축구를 관둘 뻔 했으나 포기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평일에는 축구에 전념, 주말에는 축구화를 사기 위해 막노동까지 주저하지 않았다고. 고등학교 졸업 후 전주대 정진혁 감독의 도움으로 전주대학교에 들어가 선수로서의 기량을 높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권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아내에게 한없이 다정한 남편, 아이들에게는 자상한 아버지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카메라 촬영 중임에도 불구하고 스킨십이 끊이지 않는 등 화목한 가족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