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01:19 (수)
체납액 납부 독려ㆍ소명 기회 부여
체납액 납부 독려ㆍ소명 기회 부여
  • 장세권 기자
  • 승인 2020.03.15 2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1차 선정 31명에

명단 공개 사전 안내 실시

밀양시는 체납일로부터 고액ㆍ상습 체납자로 1차 선정된 31명에 대해 명단 공개 사전 안내를 실시한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선정 기준은 1년이 경과하고, 1천만 원 이상 세금을 납부하지 않은 체납자로 개인 22명, 법인 9개 업체이며 체납액은 12억 원이다.

대상자 선정은 지난달 경남도 지방세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했으며, 이번 사전 안내를 시작으로 납부 독려와 함께 6개월간의 소명 기회를 부여한다.

사전 안내문을 받은 체납자가 명단 공개에서 제외되기 위해서는 체납액의 30% 이상을 납부하거나, 회생계획인가 결정에 따른 징수 유예 처분 또는 회생계획의 납부 일정에 따른 성실 분납 중이어야 한다.

밀양시는 오는 10월 중 납부 확인 및 접수된 소명 자료를 기초로 경남도 지방세심의위원회의 2차 심의를 거쳐 명단 공개 대상자를 최종 확정해 11월 18일에 명단을 공개할 계획이다.

한편, 박용건 세무과장은 "지방세 고액ㆍ상습 체납자에 대해서는 명단 공개, 출국금지 등의 행정 제재를 가하고 금융재산 조회, 부동산 공매 등의 강력한 체납 처분을 실시할 예정이며, 소상공인ㆍ서민형 체납자에 대해서는 분납을 적극 유도하고 체납처분을 유예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