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3 02:21 (토)
봄바람 타고 로맨스 드라마ㆍ예능 몰려온다
봄바람 타고 로맨스 드라마ㆍ예능 몰려온다
  • 연합뉴스
  • 승인 2020.03.10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그 남자의 기억법` 첫선

최고 화제작 `더 킹` 4월 방송

실제 커플 관찰 프로그램도
이달 중 첫선을 보이는 드라마 3편 모두 겨우내 얼어붙은 마음을 깨우는 로맨스이다. / MBCㆍtvNㆍKBS

 

마음이 싱숭해지는 봄철, 안방에도 따뜻한 봄바람이 불어온다. 드라마부터 예능까지, TV에서 펼쳐지는 연애와 로맨스가 겨우내 얼어붙은 마음을 깨운다.

10일 방송가에 따르면 이달 중 로맨스 드라마 3편이 첫선을 보인다. 맨 먼저 스타트를 끊는 쪽은 MBC TV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이다. 지난해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으로 MBC 연기대상을 받은 김동욱과 문가영이 주연한다. 모든 시간을 기억하는 과잉기억증후군에 걸린 차세대 남성 앵커와 삶의 중요한 시간을 망각해 버린 스타가 만나 서로의 상처를 극복해간다.

이달 넷째 주엔 tvN과 KBS 2TV가 동시에 로맨스극을 선보인다. 정해인과 채수빈의 `반의 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와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의 이야기를 담고, 김명수와 신예은의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 사이 벌어지는 미묘한 애정선을 담은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다.

오는 4월엔 상반기 최고 화제작 `더 킹: 영원의 군주`가 SBS에서 방송된다. 스타 작가 김은숙이 관여한 이 드라마에는 한류스타 이민호와 `도깨비`로 김 작가와 인연을 맺은 김고은이 출연한다. 악마의 속삭임에 맞서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을 지키려는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들며 공조하는 판타지 로맨스극이다.

이 밖에도 유지태-이보영의 tvN `화양연화`는 첫사랑 관계였던 남녀 이야기를 풀어내고, 오는 5월 MBC TV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사랑 감정이 퇴화한 두 남녀가 식사를 매개로 사랑을 찾아가는 과정을 담는다. 배우 송승헌과 서지혜가 캐스팅됐다.

예능에서도 연애가 주목받는다. 연애 리얼리티 최강자 채널A의 `하트시그널` 시즌3가 오는 25일 방송을 시작한다. MBC TV는 공개 연애를 선언한 실제 연예계 커플의 관찰 예능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9일 방송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