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노사정 협력 코로나 대응 총력
부산항만공사, 노사정 협력 코로나 대응 총력
  • 정석정 기자
  • 승인 2020.02.27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항만공사는 코로나19 유입 방지를 위해 항만근로자, 운영사, 정부 등이 협력해 대안을 마련하는 등 비상체제에 돌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우선 부산항 북항과 신항 터미널 출입구에서는 열화상 감지 카메라, 비접촉식 체온계 등을 사용해 출입자에 대한 발열 검사를 철저히 하고 있다. 터미널 내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터미널 식당을 잠정 폐쇄하는 등 강력 대응책을 내놓으면서 해당 터미널 임직원은 물론 항만근로자, 화물차 트럭기사 등에게 양해와 협력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