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코로나19 대비 적극행정 실시
통영해경, 코로나19 대비 적극행정 실시
  •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2.26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박 출ㆍ입항 관련 비접촉 처리

음주측정시 1회용 불대 등 대비
통영해경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관공서에 열감지를 이용해 방문객을 검사하고 있다.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관할 지역 내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적극행정을 실행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파출소의 선박 출ㆍ입항 업무처리시 어민들이 파ㆍ출장소를 방문 신고하지 않더라도 한시적으로(범정부적 대응강화 해제시까지) 전화, 모바일, 팩스 등 비접촉으로 업무를 처리하고 음주측정시 ‘시료채취컵(불컵)’ 사용을 금지하고 ‘1회용 불대’를 사용하고 있으며, 검문 검색시 반드시 마스크 등 보호장구를 착용해 감염에 대비하고 있다.


또한 경비함정이 코로나19 의심환자 이송시, 사전준비 단계부터 환자 이송 완료 후 함정관리 단계까지 바이러스가 침투하지 못하도록 질병관리본부 및 보건소와 협업하여 방역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대응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다.

통영해경은 전 부서에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 및 자가격리대상자 생활수칙 등의 자료를 배포하는 한편, 파출소 직원 및 함정 승조원 감염의심자 발생시 대응 수칙 및 격리조치, 관공서 폐쇄시 청사운영 지침 등도 마련한 것으로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