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경남본부, 사랑의 헌혈행사
한전 경남본부, 사랑의 헌혈행사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0.02.18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혈액 부족 사태 해결코자

6개 공공기관 50여명 동참
한전 경남본부 사회봉사단은 18일 사옥주차장에서 헌혈 행사를 시행했다.

 

한국전력 경남본부 사회봉사단(단장 유현호)은 18일 본부 사옥주차장에서 6개 공공기관 합동 사랑의 헌혈 행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단체헌혈이 취소되는 등 헌혈 참여가 위축되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에 작년 7월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한 MOU를 체결한 한전 경남본부를 비롯한 6개 공공기관 50여 명이 동참해 시행하게 됐다.


대한적십자사 경남혈액원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국내에 발병된 지난달 20일부터 단체헌혈이 취소ㆍ연기되는 등 전년 동기간 대비 600명의 헌혈자가 줄었다"며 "코로나19 확산 우려에도 원활한 혈액 수급을 위해 헌혈에 적극 참여해주신 공공기관 직원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