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도내 57명 공천 면접 돌입
미래통합당 도내 57명 공천 면접 돌입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2.1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KㆍTK 현역 절반 이상 교체

3선 이상 중진 불안ㆍ반발 조짐

홍준표ㆍ김태호 공천여부 관심

4ㆍ15 총선을 앞두고 미래통합당이 경남지역 후보자에 대한 면접에 나선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위원장 김형오)는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도내 현역 국회의원들을 비롯한 원외 예비후보 57명(남자 54명, 여자 3명)을 대상으로 공천 면접을 진행한다.

당 지도부에서는 텃밭인 PK와 TK지역 현역의원의 절반 이상을 교체하겠다는 방침이어서 `피의 숙청`을 예고하고 있다. 이 때문에 3선 이상 중진들이 1차 물갈이 대상에 들지 않을까 불안감과 함께 반발 조짐도 물밑에서 흐르고 있다.

험지 출마 대상으로 꼽힌 홍준표 전 대표와 김태호 전 경남지사의 공천여부가 무엇보다 관심사항이다.

지난 5일 마감된 `구 한국당(현 미래통합당) 지역구 공천 신청자 현황`에 따르면 후보가 복수인 선거구는 △창원성산구(6명)= 강기윤 전 의원, 김성엽 전 경남도 기조실장, 양해준 (주)GS E&R 과장, 원영일 변호사, 이경임 나린심리상담치유연구소장, 최응식 당 노동위원회 부위원장 △마산합포구(4명)= 김성태 미래통합당 디지털정당위원장, 김수영 동의과학대 외래교수, 이주영 현 국회의원, 최형두 전 국회 대변인 △마산회원구(3명)= 안홍준 전 국회 외통위원장, 윤한홍 현 국회의원, 조청래 당 대표 상근특보 △진해(7명)= 김순택 전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부위원장, 김영선 전 한나라당 당 대표, 박재일 전 한수원 청원경찰, 박지원 전 창원 제14지구 경남도의원 출마, 엄호성 전 한나라당 국회의원, 유원식 전 창원시 제2부시장, 이달곤 전 행정안전부장관 △진주을(8명)= 강민국 전 도의원, 권진택 전 경남과기대 총장, 김영섭 전 청와대 행정관, 김재경 현 국회의원, 이창희 전 진주시장, 정민규 전 대구지검 서부지청 부부장 검사, 정인철 전 청와대 기획관리비서관, 정재종 전 감사원 부이사관 △사천ㆍ남해ㆍ하동(7명)= 김재철 전 MBC사장, 이태용 여의도연구원 부원장, 주용환 전 사천경찰서장, 정승재 한국인권사회복지학회장, 최상화 전 청와대 춘추관장, 황인경 전 한국원자력연구원 감사, 하영제 전 농림수산식품부 차관 △김해을(2명)= 김병용 여의도연구원 정책자문위원, 서종길 전 김해을 당협위원장 △밀양ㆍ의령ㆍ함안ㆍ창녕(5명)= 박상웅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신도철 전 한국법경제학회장, 이창연 전 국회의원 보좌관, 조해진 전 국회의원, 홍준표 전 당 대표 △거제(3명)= 김범준 부산대 특임교수, 김한표 현 국회의원, 서일준 전 거제부시장 △양산을(4명)= 김정희 전 미 오하이오 주립대학 이학박사, 박인 전 도의원, 윤종운 구 한국당 재정위원회 부위원장, 이장권 전 도의원 △산청ㆍ함양ㆍ거창ㆍ합천(3명)= 강석진 현 국회의원, 권혜경 정암불교도서관장,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 등이다.

후보가 단수인 곳은 △창원의창구= 박완수 현 국회의원 △진주갑= 박대출 현 국회의원 △통영ㆍ고성= 정점식 현 국회의원 △김해갑= 홍태용 전 김해한솔재활요양병원장 △양산갑= 윤영석 현 국회의원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