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딸기 국내외 시장 확보 농가 `든든`
밀양 딸기 국내외 시장 확보 농가 `든든`
  • 장세권 기자
  • 승인 2020.02.16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달간 수출 30만불 돌파

시 대표 이미지 선정 한몫

신선농산물 해외 집중 공략

밀양시는 지난해 12월부터 지난달 말까지 밀양시 딸기 수출액이 30만 불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밀양시는 지난 2018년 딸기 수출을 추진하기 위해 고설재배 농가를 집약하고 안전성 검사를 진행, 수출에 맞는 포장재를 개발하는 등 행정과 농가의 지속적인 노력으로 수출을 거양하게 됐으며, 밀양농협과 수출업체 한인홍의 수출의향 MOU 협약을 거쳐 홍콩 딸기 수출 70만 불을 목표로 수출을 진행하고 있다.


베트남, 홍콩 등 한류 열풍으로 해외 소비자를 사로 잡기 위해서는 수출 포장재 선택도 중요하다는 판단 하에 밀양아리랑을 대표 이미지로 선정해 수출활성화에 한몫을 하고 있으며, 밀양의 문화적 특성과 연계해 세계적으로 밀양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했다.

밀양은 국내 딸기 시배지로 밀양딸기를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지역 단위 농촌융복합산업 특화품목으로 인정받았으며, 2019년 수출 특화품목으로 육성해 수출상담 주력 품목으로 내세워 수출 기반을 다지고, 2020년 본격적인 홍콩 수출을 계기로 밀양시의 신선농산물 수출액 증가의 효자 품목으로 등극하는 등 국내는 물론 밀양시 딸기의 해외시장 확대 가능성을 확인했다.

밀양시는 홍콩 수출을 위해 수출업체와 지속적인 상담을 추진하고 있으며, 수출 농가의 고품질 생산을 위한 노력과 밀양농협의 지속적인 품질관리를 통해 딸기 시즌이 끝난 후에는 방울토마토, 참나물, 깻잎 등으로 확대할 계획으로 앞으로도 밀양시의 바이어 소통, 생산 지원 협력을 통해 재배지도 및 안전 생산관리로 지속가능한 수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