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산, 예비·초기 임산부 영양제로 각광 받는 이유는?
엽산, 예비·초기 임산부 영양제로 각광 받는 이유는?
  • 최연우
  • 승인 2020.01.23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용성 비타민B군 중 하나인 엽산은 혈액을 생성하고 세포 합성에 필요한 DNA를 만드는데 중요한 영양소이다. 특히 임신초기 태아의 신경관 정상발달에 필수적인 영양소이기 때문에 예비 임산부 및 초기 임산부 영양제로 각광받고 있다.

전문가들은 산모의 엽산 결핍이 기형아 출산, 조산 등의 위험도를 높일 수 있다고 경고한다. 임산부 엽산 복용시기는 임신 3개월 전부터 임신 초기 14주 까지다. 이 시기에 여성들은 하루 400㎍ 이상의 엽산을 복용해야 한다. 일반인의 경우 일상적인 식사만으로 엽산을 보충할 수 있지만 임신이나 특수한 상황에 놓였을 때는 엽산 영양제를 통해 충분한 양을 공급받아야 한다.

포뉴 ‘엽산 400’은 레몬에서 추출한 자연유래 엽산을 400㎍ 함유한 제품이다. 또한, 엽산의 대사를 돕는 건조효모 비타민B12를 1일 영양성분기준치 대비 138% 포함하여 체내 활성도를 높였다.

포뉴 ‘엽산 400’은 28종의 유기농 부원료 사용과 합성 부원료 무첨가 원칙으로 안심하고 복용할 수 있는 임산부 영양제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식약처 허가의 우수건강기능식품 제조기준 GMP 인증시설에서 제조되었으며, 건강기능식품 이력추적관리 시스템 적용으로 제품이 지닌 모든 정보를 소비자에게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어 신뢰도가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