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첫 사회생활'에 포착된 '줄세우기'…"너 몇살이니?"
'나의 첫 사회생활'에 포착된 '줄세우기'…"너 몇살이니?"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01.15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아이들이 하는 대부분의 행동은 어른을 보고 배운 것들이다. 신규 예능 프로그램 '나의 첫 사회생활'이 이같은 당연한 논리를 섬뜩하게 조명하며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지난 14일 첫 전파를 탄 TVN '나의 첫 사회생활'은 서로 처음 만나는 5~7세 아이들의 이야기로 세간의 화두가 됐다. 어른의 개입을 최소화한 상태에서 아이들이 어떤 방식으로 '사회생활'을 하는지 관찰하면서다.

'나의 첫 사회생활'에서 관건이 된 지점은 아이들 간의 서열 정리였다. 한 아이는 "너는 다섯 살이고 나는 여섯 살이다"라며 나이를 강조하기도 했고, 7살 아이는 자신보다 어린 아이가 반말을 하자 불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나의 첫 사회생활'에서 엿보인 아이들의 이런 태도는 우리 나라에 만연한 서열 문화를 방증하는 지저밍었다. 나이를 통한 줄세우기, 그리고 친분과 인맥을 내건 배타적 인간관계까지. 이 프로그램이 아이들의 모습을 통해 어른들에게 특별한 반성의 계기가 될 수 있는 이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