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미에게 시험대 될 ‘이태원 클라쓰’, 짧은 단발 변신은 합격점
김다미에게 시험대 될 ‘이태원 클라쓰’, 짧은 단발 변신은 합격점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2.1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화 '마녀' 스틸)
(사진=영화 '마녀' 스틸)

김다미의 첫 드라마 출연이 기대를 모은다.

내년 1월 방송될 ‘이태원 클라쓰’는 박서준, 김다미, 유재명 등 화려한 라인업으로 일찌감치 기대를 모으는 작품이다.

특히 김다미에게 더욱 중요한 작품이 될 것으로기대를 모은다. ‘마녀’로 데뷔와 동시에 주목을 받은 김다미의 차기작이기 때문.

김다미는 데뷔작부터 주목받고, 안정적인 연기력과 독특한 개성이 느껴지는 외모 등 김고은, 박소담을 떠올리게 한다는 평가를 받았다.

두 사람 모두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안정적인 활약을 펼치고 있는 터. 이에 김다미 또한 두 사람의 뒤를 이어 ‘이태원 클라쓰’에서 가능성을 증명할 수 있을지 관심이 고조된다.

이미 선보일 변신에 대한 힌트는 주어진 상황이다. 짧은 단발과 투톤 염색으로 변화를 준 김다미는 톡톡 튀는 주인공 조이서 역할과 싱크로율이 높다는 평가를 끌어냈다.

‘이태원 클라쓰’에서 김다미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